푸틴, "트럼프 약점 갖고 있다는 의혹 ‘터무니없다’"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좌)이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과 악수하고 있다 © AFPBBnews


(헬싱키=AFP) 블라디미르 푸틴(Vladimir Putin) 러시아 대통령이 16일(현지시간) 도널드 트럼프(Donald Trump) 미 대통령과의 회담 후 가진 기자회견에서 푸틴이 트럼프에게 치명적인 약점을 쥐고 있다는 주장을 일축했다.


푸틴은 “말도 안 되는 것을 상상하기는 힘들다”라며 “그런 생각을 떨쳐버려라”라고 첫 양국 정상회담 후에 기자회견에서 말했다.


비판가들은 트럼프가 푸틴에게 저자세로 일관한다고 계속해서 비난하며, 이는 푸틴이 트럼프에 대한 치명적인 정보를 갖고 있을 가능성이 있음을 시사한다고 주장했다. 


푸틴은 “트럼프 대통령이 모스크바에 사업가로 왔을 때, 그가 왔는지도 몰랐다”라며 상트페테르부르크에서 열린 연례 경제 포럼을 언급했다.


억만장자 사업가인 트럼프는 2016년 미 대통령으로 당선되기 전에 러시아를 여러 차례 방문했다.


트럼프는 러시아의 선거 개입 혐의를 미국이 조사하면서 러시아와 미국의 관계가 나빠졌다고 비난했다.


두 정상은 러시아가 트럼프의 대선운동에 개입했다는 혐의를 강하게 부인했다.  © AFPBB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