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놈, 북미 극장가 1위


베놈의 프리미어 시사회에 참석한 톰 하디와 켈리 마르셀 © AFPBBNews

(로스앤젤레스=AFP) 슈퍼 히어로 블록버스터 '베놈(Venom)'이 주말 북미 극장가에서 8,000만 달러(한화 약 904억 7,200만 원)의 판매 수익을 올리며 1위에 올랐다.


베놈은 소니가 제작하는 마블 유니버스(Marvel Universe)의 첫 영화로, 톰 하디(Tom Hardy)가 외계 생물의 숙주가 되어 초능력을 얻는 기자로 분했다.


비평가들에게 좋은 평가를 받지는 못했지만, 베놈은 안정적으로 10월 주말 극장 기록을 경신했다.


2위를 차지한 영화는 '스타 이즈 본(A Star Is Born)'으로, 4,120만 달러(한화 약 465억 9,308만 원)의 수익을 기록했다.


개봉작인 스타 이즈 본은 동명의 1937년 영화를 세 번째로 리메이크한 작품으로, 브래들리 쿠퍼(Bradley Cooper)의 감독 데뷔작이기도 하다.


쿠퍼는 레이디 가가(Lady Gaga)가 연기하는 젊은 가수를 발견하고 사랑에 빠지는 음악가 역할을 맡았다.


워너브라더스의 '스몰풋(Smallfoot)'은 1,490만 달러(한화 약 168억 5,041만 원)를 벌어들여 3위를 기록했다.


유쾌한 가족 만화영화로, 인간을 마주치게 된 예티들의 이야기이다.


채팅 테이텀(Channing Tatum)과 르브론 제임스(LeBron James), 대니 드비토(Danny DeVito)가 목소리 출연했다.


4위는 지난주 박스오피스 정상을 차지했던 '나이트 스쿨(Night School)'로 지난주에 비해 수익이 1,600만 달러(한화 약 180억 9,440만 원)에서 1230만 달러(한화 약 139억 1,007만 원)로 하락했다.


나이트 스쿨은 케빈 하트(Kevin Hart)가 주연을 맡은 떠들썩한 코미디 영화다.


지난주 3위에 올랐던 유니버설의 가족 영화 '벽 속에 숨은 마법시계(The House With a Clock in Its Walls)'는 720만 달러(한화 약 81억 4,248만 원)의 수익으로 5위를 차지했다. © AFPBBNews

섹션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