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유럽축구 통산 100호골…토트넘, 사우스햄튼 3-1 완파(종합)



손흥민 ⓒAFPBBNews



손흥민이 프로 통산 100호골을 기록한 가운데 토트넘이 사우스햄튼을 완파했다. 


손흥민은 6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웸블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사우스햄튼과의 2018-19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15라운드에서 쐐기골을 터뜨려 3-1 완승을 이끌었다.


지난 2일 아스널과의 북 런던 더비에 이어 2경기 연속 선발 출전한 손흥민은 해리 케인과 최전방을 책임졌다. 


손흥민은 경기 시작 3분 만에 발리 슈팅으로 사우스햄튼의 골대를 때리는 등 위협적인 모습을 보였다. 이후에도 손흥민은 빠른 드리블 돌파 후 슈팅을 시도하면서 토트넘 공격의 선봉장 역할을 했다.


사우스햄튼의 골문을 노리던 손흥민은 케인, 루카스 모우라의 골을 앞세워 2-0으로 리드하던 후반 10분 마침내 득점포를 가동했다. 손흥민은 케인이 오른쪽 측면에서 넘겨준 공을 달려들면서 밀어 넣어 팀의 세 번째 골을 기록했다. 


지난달 25일 첼시와의 경기 득점 후 3경기 만에 나온 골로 올 시즌 리그 2호골이자 시즌 4호골이다. 


또한 지난 2010-11시즌 함부르크에서 데뷔한 뒤 9시즌 만에 기록한 프로 통산 100번째 득점이다. 한국 선수로 유럽축구 무대에서 통산 100골 고지에 오른 것은 독일 분데스리가에서 121골을 기록한 차범근 전 감독 이후 두번째다. 손흥민은 함부르크에서 세 시즌 동안 20골, 레버쿠젠에서 29골을 넣었다. 이어 2015년에 입단한 토트넘에서 51골을 추가, 100골을 달성했다. 


손흥민 득점 후 토트넘은 수비가 흔들렸고 후반 추가 시간에 찰리 오스틴에게 한 골을 내줬다. 하지만 두 골차 리드를 지켜 승점 3점을 챙겼다. 


토트넘은 11승 4패(승점33)가 되면서 이날 왓포드에 1-2로 무릎을 꿇은 첼시(9승4무2패‧승점31)를 제치고 3위에 올랐다. 사우스햄튼은 1승 6무 8패(승점 9)로 18위에 머물렀다. 


뉴캐슬의 기성용은 영국 리버풀 구디슨 파크에서 열린 에버턴과의 경기에서 90분 풀타임을 소화했다. 뉴캐슬은 에버턴과 1-1로 비겼다. 


기성용은 최근 뉴캐슬의 주전으로 완전히 자리 잡았다. 지난달 4일 왓포드와의 경기에서 교체 출전, 결승골을 도왔던 기성용은 이후 4경기 연속 선발 출전해 풀타임을 뛰고 있다. 


에버턴전에서도 기성용은 중앙 미드필더로 나서 90분 동안 팀의 컨트롤 타워 역할을 하면서 동료들을 이끌었다. 


이날 뉴캐슬은 전반 19분 살로몬 론돈의 골로 앞서 나갔지만 전반 38분 히칼리송에게 동점골을 내주면서 승점 1점을 획득하는데 만족해야 했다. 


뉴캐슬은 3승 4무 8패(승점 13)로 14위를 마크했다. 에버턴은 6승 5무 4패(승점23‧골득실4)로 이날 아스널과 2-2로 비긴 맨체스터 유나이티드(6승5무4패‧승점23‧골득실-1)에 앞서 6위를 기록했다.

뉴캐슬의 기성용은 영국 리버풀 구디슨 파크에서 열린 에버턴과의 경기에서 90분 풀타임을 소화했다. 뉴캐슬은 에버턴과 1-1로 비겼다. 


기성용은 최근 뉴캐슬의 주전으로 완전히 자리 잡았다. 지난달 4일 왓포드와의 경기에서 교체 출전, 결승골을 도왔던 기성용은 이후 4경기 연속 선발 출전해 풀타임을 뛰고 있다. 


에버턴전에서도 기성용은 중앙 미드필더로 나서 90분 동안 팀의 컨트롤 타워 역할을 하면서 동료들을 이끌었다. 


이날 뉴캐슬은 전반 19분 살로몬 론돈의 골로 앞서 나갔지만 전반 38분 히칼리송에게 동점골을 내주면서 승점 1점을 획득하는데 만족해야 했다. 


뉴캐슬은 3승 4무 8패(승점 13)로 14위를 마크했다. 에버턴은 6승 5무 4패(승점23‧골득실4)로 이날 아스널과 2-2로 비긴 맨체스터 유나이티드(6승5무4패‧승점23‧골득실-1)에 앞서 6위를 기록했다.

ⓒAFPBB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