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장거리 미사일 기지 강화, CNN 보도



한국 전쟁기념관에 북한과 한국 미사일의 복제품 ⓒAFPBBNews



CNN TV는 5일 최신의 위성 화상을 바탕으로 북한이 금년 6월의 북-미 정상회담 이후, 내륙의 산악 지대에 있는 주요 장거리 미사일 기지를 대폭 강화했다고 보도했다. 


증강된 것은 영저동에 있는 미사일기지로, 지금까지 공식적으로 확인되지 않았던 다른 시설도 확장돼 있다.


전문가들은 CNN이 이 기지가 있는 곳에 핵탄두를 탑재할 수 있는 것을 포함해 북한의 최신 장거리 미사일을 배치하는 데 적합하다고 지적하고 있다. 


미 국방부는 "북한의 움직임은 주시하고 있지만 인텔리전스(정보)에 대해서는 말할 수 없다"고 밝혔다.

ⓒAFPBB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