덴마크 부자, 스리랑카 폭발 사건으로 자녀 3명 잃어


덴마크의 국기 (자료사진) ⓒAFPBBNews



덴마크의 부호 아나스홀슨 폴센(Anders Holch Povlsen)씨(46)의 4명의 자녀 중 3명이 스리랑카에서 기독교의 축일 부활절인 21일에 발생한 연쇄 폭발 사건에 연루되어 사망했다. 홀슨 폴센 씨의 의료품 판매 그룹 "베스트 셀러(Bestseller)"의 홍보 담당자가 22일 밝혔다.


덴마크의 언론사에 의하면 홀슨 폴센씨와 그 아내 앤(Anne Holch Povlsen)씨는 폭발 발생 시 4명의 자식과 함께 스리랑카에서 휴가를 보내고 있었다.


베스트 셀러의 홍보 담당자는 "아이 3명이 사망했다고 확인했다"고 밝혔다. 그는 "우리는 한 집안의 사생활을 존중하도록 촉구한다. 더 이상의 코멘트는 없다"라고 표명했다.


덴마크에서 가장 부자인 호슈 폴센은 온라인 의류품점"ASOS"의 주요 주주인 베스트 셀러의 주인. 자신의 부모가 1975년에 창업한 베스트 셀러를 물려받았다.


이 그룹은 "Vero Moda"나 "Only","Jack&Jones"등의 브랜드가 세계 70개국 3000을 넘는 점포를 차렸다.ⓒAFPBBNews